최근 본 업체

사이트 내 전체검색

금융권소식

[IPO뜯어보기] 아무리 기술특례라지만… 4년 뒤 100억 순익 추정치로 상장한다는 엑셀세라퓨틱스

“4년 뒤 순이익 100억 넘겠다”
자본잠식에 오버행 위험도
IPO 재수생… 환매청구권 부여

세포 유전자 치료제(CGT) 전용 배양배지 전문기업 엑셀세라퓨틱스가 4년 뒤 추정 실적을 근거로 기술특례상장에 도전한다. 사실상 완전자본잠식인 상황에서 공모 자금을 통해 위기를 벗어나려는 것으로 보인다.

엑셀세라퓨틱스의 상장 도전은 이번이 두 번째다. 지난 2022년 상장예비심사를 청구한 바 있지만, 한국거래소의 사업성 보완 요구에 예심을 자진 철회했다. 상장 주관사인 대신증권은 기업공개(IPO) 재수생 엑셀세라퓨틱스를 위해 일반 청약자에 환매청구권을 부여했다.

엑셀세라퓨틱스 로고. /엑셀세라퓨틱스 제공
엑셀세라퓨틱스 로고. /엑셀세라퓨틱스 제공

11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엑셀세라퓨틱스는 지난 4일 정정된 증권신고서를 제출하며 수요 예측을 3주 뒤로 미뤘다. 신고서에 따르면 엑셀세라퓨틱스의 기업가치는 705억원에서 875억원 수준이다. 공모에 성공하면 엑셀세라퓨틱스엔 105억원에서 125억원의 현금이 유입된다.

엑셀세라퓨틱스는 정정된 신고서에서 연기된 일정뿐만 아니라 CGT 시장 규모와 자사 기술에 대한 차별성, 추가적인 위험 등에 대해 기재했다. 주로 원재료 수급 관련과 매출처 편중, 배지 시장 규제, 계속기업 불확실성에 관한 위험 등이 언급됐다. 그러면서 이익 전망치는 오히려 상향 조정했다. 2026년과 2027년 추정 영업이익을 기존 43억원, 105억원에서 46억원, 107억원으로 소폭 늘렸다.

문제는 기술특례상장을 통해 코스닥 입성을 노리는 엑셀세라퓨틱스가 4년 뒤 추정 실적을 끌어와 기업가치를 산정했다는 점이다. 회사는 2028년 당기순이익을 104억원으로 추정했다. 여기에 연 할인율 20%를 4년 반의 기간 동안 적용한 뒤 비교기업인 케어젠과 바이오에프디엔씨의 평균 주가수익비율(PER)인 25를 곱했다.

2022년 이후 기술특례 상장 기업 중 4년 뒤 실적을 끌어온 기업은 3곳 밖에 없다. 샤페론(4년)과 아이엠비디엑스(4년3개월) 정도였는데, 심지어 엑셀세라퓨틱스는 가장 먼 미래(4년 6개월)의 실적을 당겨왔다.

엑셀세라퓨틱스는 2015년 설립된 ‘배지(Media)’ 개발·생산 전문기업이다. 배지는 세포를 증식시키기 위해 고안된 액체 상태의 영양물질로 세포의 체외배양을 가능하게 하는 핵심 소재다. 회사는 모든 성분이 화학적으로 규명된 원료로 만들어진 화학조성배지를 출시해 기존 배지의 안전성과 위험성 문제를 해결하려 하고 있다.

일러스트=챗GPT 달리3
일러스트=챗GPT 달리3

자본잠식에 오버행 위험까지… 환매청구권 부여

회사는 2021년 약 20억원의 매출을 올린 이후, 오히려 뒷걸음질쳤다. 2022년 10억원, 2023년 11억원, 올해 1분기 5억원의 매출액을 기록했으며 영업적자를 보고 있다. 계속된 적자로 엑셀세라퓨틱스는 사실상 완전자본잠식 상태다. 결손금 누적으로 올해 1분기 기준 자본잠식률은 96.4%에 달한다.

부채비율도 6138.89%까지 치솟았다. 회사는 이번 기업공개를 통해 재무 문제들을 해결하고 매출 확대에 집중하려는 것으로 보인다. 엑셀세라퓨틱스 측은 “매출이 높은 성장률을 보이고 있고, 공모를 통한 자금 유입 시 해당 지표들이 완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엑셀세라퓨틱스은 올해 35억원, 2025년 82억원, 2026년 118억원의 매출이 예상된다고 추정했다. 다만 고객사와의 비밀유지계약(NDA) 등을 이유로 수주 잔고를 공개하지 않는 등 구체적인 근거를 제시하진 않았다.

오버행(대규모 물량 출회) 부담도 큰 편이다. 엑셀세라퓨틱스의 상장 직후 유통할 수 있는 주식 물량은 전체의 47.31%다. 상장 3개월 뒤 유통 물량은 74%까지 커진다. 최대주주인 이의일 대표는 본인 지분 15.88%를 상장 후 3년까지 묶어뒀지만, 2대주주인 벤처캐피털(VC) 한국투자파트너스 물량 6.59%는 상장 후 두 달 뒤 시장에 나올 수 있다.

상장 주관사인 대신증권은 엑셀세라퓨틱스 투자 위험을 고려해 일반 청약자들에게 환매청구권을 부여할 예정이다. 청약에 성공한 투자자는 6개월 동안 자신의 주식을 공모가의 90%까지 대신증권에 팔 권리를 받는다.

먼 미래의 실적을 끌어왔지만, 공모 규모가 작다는 점이나 환매청구권이 부여된 점 등을 고려할 때 흥행 성공 가능성은 높은 것으로 예상된다.

엑셀세라퓨틱스 기관 투자자 수요 예측은 오는 24일부터 닷새간 이어진다. 내달 3일부터 이틀간 일반 투자자 청약을 거쳐 코스닥 시장에 상장한다. 총 공모주식수는 161만8000주다. 우리사주조합에 우선 배정되는 2만5600주(1.58%)를 제외한 159만2400주(98.42%)가 일반공모를 통해 이뤄진다. 기관투자자에는 110만7000~118만7900주, 일반청약자에는 40만4500~48만5400주가 배정된다.

오귀환 기자 [email protected]
TIP 대출빌리고에 입점된 업체마다 기준과 상품,금리,상환기간이 모두 다르기 때문에 여러 업체와 상담해보시는게 유리합니다.
전국 대출업체 등록 현황
서울
푸른자금대부 서울
푸른자금대부
서울
포켓 서울
포켓
서울
다드림대부 서울
다드림대부
서울
실비대부 서울
실비대부
서울
나이스머니대부 서울
나이스머니대부
서울
가을대부 서울
가을대부
대구
칠곡24시전당포대부 대구
칠곡24시전당포대부
인천
열린25시대부 인천
열린25시대부
서울
가야대부 서울
가야대부
서울
나라대부 서울
나라대부
26 개 더보기 >
실시간 대출문의 등록 현황
서울
서울
14 시간전
경남
경남
2024-06-12
경남
경남
2024-06-12
부산
부산
2024-06-12
경기
경기
2024-06-10
세종
세종
2024-06-10
충남
충남
2024-06-08
경기
경기
2024-06-08
경남
경남
2024-06-07
경북
경북
2024-06-07
325 개 더보기 >

고객센터

1599-5869

평일 09:30 - 18:00 / 점심시간 12:00 - 13:00

(주말 및 공휴일 휴무)

계좌정보

기업은행 153-124595-01-019 예금주 : 박시환

대출 중개 플랫폼, 대출빌리고

대출빌리고는 광고 플랫폼 회사로서 직접적인 중개 및 대출은 하지 않습니다.
대출빌리고는 한국대부금융협회, 지자체 정식허가 업체만 광고 등록이 가능합니다.
대출빌리고에 기재된 광고 내용은 대부(중개)업체가 제공하는 정보로서
이를 신뢰하여 취한 조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과도한 빚은 당신에게 큰 불행을 안겨줄 수 있습니다.
중개수수료를 요구하거나 받는 것은 불법입니다.
대출 시 귀하의 신용등급이 하락할 수 있습니다.

금리 및 상환안내

금리 연20% 이내, 연체이자율 20% 이내 (단, 2021. 7. 7부터 체결, 갱신, 연장되는 계약에 한함)
취급수수료 없음, 중도상환 수수료 없음, 중개수수료 없음, 추가비용 없음.
상환기간 : 12개월 ~ 60개월 / 총 대출 비용 예시
100만원을 12개월 기간 동안 최대 금리 연20% 적용하여
원리금균등상환방법으로 이용하는 경우 총 상환금액 1,111,614원
(단, 대출상품 및 상환방법 등 대출계약 내용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채무의 조기상환수수료율 등 조기상환조건 없음.

사이트명 : 대출빌리고 | 상호명 : 대출빌리고 대부중개 | 대표자 : 박시환 | 개인정보책임자 : 박시환 | 주소 : 대구광역시 달서구 성당로 299, 2층 (동쪽전체)
사업자등록번호 : 409-75-00374 | 대부중개업등록번호 : 2022-대구달서-0098 | 대부업등록기관 : 대구시 달서구청 경제지원과 053-667-2646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23-대구달서-0966 | 대표번호 : 1599-5869 | FAX : 0508-916-9516

Copyright © 대출빌리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