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본 업체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실시간이슈

"내가 죽으면 재산 90% 美 주식에…" 버핏 따라했다면 수익률이 [일확연금 노후부자]

더욱 강해지는 미국 붐
전세계 시총 50%, 주주환원율 세계 최고
노후자금 맡길 안전투자처로 부각

"최고의 투자 타이밍은 일찍, 자주 투자하는 것"
※ 한국경제신문은 독자 여러분들의 노후 자산형성에 도움이 될 ‘연금 재테크’의 모든 것을 다루는 ‘디지털 온리’ 콘텐츠 [일확연금 노후부자] 시리즈를 매주 화·목요일에 연재합니다.




“내가 죽으면 재산의 90%는 S&P500 인덱스펀드에, 나머지 10%는 미국 국채에 투자하라.”

워런 버핏 벅셔해서웨이 회장이 2013년 작성한 유서에 나온 말입니다. 그가 최고의 투자처로 꼽은 미국 S&P500은 올해 들어서만 35번째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는 등 랠리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버핏처럼 2013년 이후 노후 자금을 미국 주식에 태웠다면 기대 수익률은 200%가 넘습니다. 멈출줄 모르는 상승세에 일각에선 과열 경고도 나오는데요. 우리의 노후 자금, 앞으로 계속 미국 증시에 맡겨도 괜찮을까요?
"미국 주식투자 붐 이제 시작일 뿐"

올들어 국내투자자들의 미국 투자 붐은 더 강해지고 있습니다. 개인투자자들의 미국 주식 보유액은 역대 최대치인 128조원까지 늘어났고, 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ISA)에서도 해외 상장지수펀드(ETF)의 비율이 국내 ETF를 처음으로 역전했습니다. 엔비디아를 필두로 인공지능(AI) 반도체 종목의 강세가 이어지자 미 반도체 ETF에도 투자가 집중됐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투자전문가들은 국내 투자자들의 주식 이민에 대해 합리적인 선택이라고 평가합니다. 김남기 미래에셋자산운용 ETF부문 대표는 “미국 투자에 대한 관심은 이제 시작단계일 뿐, 앞으로 더욱 강해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전문가들이 노후자금의 1순위 투자처로 미국을 꼽는 이유는 크게 4가지입니다.

첫번째 이유는 미국 주식시장이 가진 대표성입니다. 미국 주식시장은 올해 1월초 기준 전 세계 주식시장의 약 51%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미국 주식시장 하나가 전 세계 주식시장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것입니다. 미국 주식시장은 시장의 활력도를 나타내는 거래대금 측면에서도 전 세계 주식시장 거래대금의 절반을 차지할만큼 풍부한 유동성을 가진 시장입니다. 글로벌 주식 시장을 하나의 포트폴리오로 가정한다면 세계 주식 시장의 50% 이상을 차지하는 미국 시장에 일정부분 투자하는 것이 합리적입니다.

두번째는 혁신을 통한 미국 경제의 꾸준한 성장성입니다. 미국은 2022년말 국제 특허권 보유 2위 국가인 동시에 상표 등록 건수로는 세계 1위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기업이 수익의 일부를 미래의 이익 증대를 위해 넣는 연구개발(R&D)과 설비투자도 미국이 다른 지역 대비 압도적으로 높습니다. 미국 기업들의 혁신은 코로나19 이후 인공지능(AI) 산업을 중심으로 더욱 강력해지고 있습니다.




세번째는 주주친화적인 미국의 기업 문화입니다. 미국의 지난 10년 평균 주주환원율은 92%로 전세계에서 가장 높았으며 한국(29%)의 3배가 넘습니다. 미국 기업의 자사주 매입과 배당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습니다. 기업들의 지속적인 자사주 매입 소각으로 주주들은 가만히 있어도 지분가치가 올라가는 효과를 누릴 수 있습니다. 중장기 수익률을 목표로하는 노후계좌에서 이보다 큰 매력 포인트를 찾을 수 있을까요.

네번째는 미국이란 최강대국이 보장하는 안전과 여전히 증가하는 인구를 꼽을 수 있습니다. 노후를 위해 장기투자를 하기 위한 국가를 선정할 때의 기준은 뭐니뭐니해도 안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아무리 경제가 좋아도 전쟁이 나면 모든 게 소용 없어지기 때문입니다. 미국은 군사적으로 세계 최강대국이며 달러라는 기축통화를 갖고 있습니다. 김 대표는 “그야말로 투자해야 할 너무 많은 이유를 가진 축복받은 국가라고 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최고점이라는데 지금 들어가도 될까?
미국 주식에 투자하기를 주저하는 투자자들의 고민은 비슷합니다. ‘지금이 최고점이라는 데 굳이 지금 들어가야할까.’

올해 미국 증시에 대한 전망은 긍정론이 우세한 편입니다. 월가는 이미 S&P500 연말 목표가를 잇달아 높이고 있습니다. 글로벌 투자은행(IB) 골드만삭스와 씨티그룹은 5600으로, 자산 운용사 오펜하이머는 5900으로 높여 잡았습니다. 에버코어는 6000을 제시했습니다. 미국 대선이 있는 해에는 10번 중 7번 S&P500 지수가 올랐다는 분석도 있습니다.

일각에선 신중론도 나옵니다. 마이크 윌슨 모건스탠리 최고투자책임자(CIO)는 “미국 증시는 3분기에 어려움을 겪을 것”이라며 “지금부터 미국 대선까지 S&P500지수가 10% 정도 조정받을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습니다. 스콧 루브너 골드만삭스 주식전략 전문가는 “기업들이 내놓는 2분기 실적이 실망스럽다면 8월부터 고통스러운 2주를 보낼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하지만 증시 흐름은 예측 불허의 영역, 투자전문가들은 미국 지수형 ETF에 일정금액을 적립식으로 투자하는 것이 가장 안전한 투자전략이라고 조언합니다.

김 대표는 “투자에 있어 최고의 타이밍이란 최대한 일찍, 그리고 자주 투자하는 것”이라며 “아무리 나쁜 타이밍이라도 좋은 자산에 투자하는 것이 현금을 들고 있는 것보다 월등하게 높은 수익률을 보여준다”고 강조했습니다.

평균수명 '100세 시대' 대한민국 평균 은퇴연령은 51세에 불과합니다. 행복한 노후를 위해 지금부터 철저한 재테크 플랜이 필요합니다. 한국경제신문은 주식 뿐 아니라 채권, 예금, 파생상품, 부동산 등 각종 금융상품을 통한 자산관리 전략을 매주 2회 화요일과 목요일에 연재합니다. 아래 기자 페이지를 구독하거나 포털에서 [일확연금 노후부자]로 검색하면 더 많은 재테크 기사를 찾아볼 수 있습니다.

최만수 기자 [email protected]
TIP 대출빌리고에 입점된 업체마다 기준과 상품,금리,상환기간이 모두 다르기 때문에 여러 업체와 상담해보시는게 유리합니다.
전국 대출업체 등록 현황
서울
푸른자금대부 서울
푸른자금대부
서울
포켓 서울
포켓
서울
다드림대부 서울
다드림대부
서울
실비대부 서울
실비대부
서울
나이스머니대부 서울
나이스머니대부
서울
가을대부 서울
가을대부
대구
칠곡24시전당포대부 대구
칠곡24시전당포대부
인천
열린25시대부 인천
열린25시대부
서울
가야대부 서울
가야대부
서울
나라대부 서울
나라대부
26 개 더보기 >
실시간 대출문의 등록 현황
인천
인천
2024-07-13
대구
대구
2024-07-13
강원
강원
2024-07-13
경기
경기
2024-07-08
서울
서울
2024-07-07
대구
대구
2024-07-06
서울
서울
2024-07-06
경남
경남
2024-07-04
경남
경남
2024-07-03
서울
서울
2024-07-01
350 개 더보기 >

고객센터

1599-5869

평일 09:30 - 18:00 / 점심시간 12:00 - 13:00

(주말 및 공휴일 휴무)

계좌정보

기업은행 153-124595-01-019 예금주 : 박시환

대출 중개 플랫폼, 대출빌리고

대출빌리고는 광고 플랫폼 회사로서 직접적인 중개 및 대출은 하지 않습니다.
대출빌리고는 한국대부금융협회, 지자체 정식허가 업체만 광고 등록이 가능합니다.
대출빌리고에 기재된 광고 내용은 대부(중개)업체가 제공하는 정보로서
이를 신뢰하여 취한 조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과도한 빚은 당신에게 큰 불행을 안겨줄 수 있습니다.
중개수수료를 요구하거나 받는 것은 불법입니다.
대출 시 귀하의 신용등급이 하락할 수 있습니다.

금리 및 상환안내

금리 연20% 이내, 연체이자율 20% 이내 (단, 2021. 7. 7부터 체결, 갱신, 연장되는 계약에 한함)
취급수수료 없음, 중도상환 수수료 없음, 중개수수료 없음, 추가비용 없음.
상환기간 : 12개월 ~ 60개월 / 총 대출 비용 예시
100만원을 12개월 기간 동안 최대 금리 연20% 적용하여
원리금균등상환방법으로 이용하는 경우 총 상환금액 1,111,614원
(단, 대출상품 및 상환방법 등 대출계약 내용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채무의 조기상환수수료율 등 조기상환조건 없음.

사이트명 : 대출빌리고 | 상호명 : 대출빌리고 대부중개 | 대표자 : 박시환 | 개인정보책임자 : 박시환 | 주소 : 대구광역시 달서구 성당로 299, 2층 (동쪽전체)
사업자등록번호 : 409-75-00374 | 대부중개업등록번호 : 2022-대구달서-0098 | 대부업등록기관 : 대구시 달서구청 경제지원과 053-667-2646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23-대구달서-0966 | 대표번호 : 1599-5869 | FAX : 0508-916-9516

Copyright © 대출빌리고 All rights reserved.